싱가포르 창이공항, 초대형 '유리돔 랜드마크' 오픈 임박

쥬얼 창이공항, T1·2·3 연결하는 초대형 쇼핑센터 오픈
싱가포르 최고 실내 정원, 산책로·인공폭포 감상
"매장 공간 90% 이미 임대", 올해 상반기 오픈 예정
싱가폴 전체 관통하는 랜드마크, 아시아 3대 공항 위상 '재정립'
기사입력 : 2019-01-28 18:37:33 최종수정 : 2019-01-29 10: 32 김일균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출처=창이공항 홈페이지 / 쥬얼창이공항 조감도

 

싱가포르 창이공항(Changi Airport) 내 "13만 4천㎡ 규모의 복합 쇼핑몰이 올해 상반기에 오픈할 것으로 보인다"고 지난 24일 'TR비즈니스'(TRbusiness)가 보도했다. 창이공항의 중심부인 제1터미널 아래 위치한 쥬얼 창이공항(Jewel Changi Airport)은 제2·3터미널과도 보행자 전용로로 연결된 초대형 유리돔 시설이다.

싱가포르에서 가장 큰 실내 정원으로 개장될 쥬얼 창이공항은 중앙에 조성된 계곡 숲산책로(Forest Valley walking trails)와 인공폭포(Rain Vortex)를 복층로(duplex boulevard)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280여 개 이상의 숍과 식음료 매장이 갖춰져 있어 쇼핑과 휴식을 즐길 수 있게 조성됐다.

이외에도 어린이 놀이 시설과 호텔 및 숙박 공간, 공항라운지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춰 공항 이용객이 필요로 하는 모든 것을 갖췄다. 'TR비즈니스'는 지난해 10월 11일 "쥬얼 창이공항의 매장 공간의 90%가 이미 임대됐다"고 보도해 오픈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지난 2013년 조성계획을 발표한 쥬얼 창이공항은 개장 이전인 지난 2016년에 국제건축상(International Architecture Award) 등 각종 건축상을 수상한 바 있다. MRT 등 교통 수단이 연결돼 싱가폴 전체를 관통하는 대표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것으로 보인다.
 

▲출처=인천경제자유구역청 / 인천공항 제2터미널 인스파이어 IR과 파라다이스 시티 조감도

국내에서는 지난 2016년 인천공항이 제2터미널에 호텔과 컨벤션 센터·쇼핑 등의 기능을 가진 파라다이스 시티 리조트와 카지노·레저·위락 시설을 갖춘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를 조성하는 계획이 발표돼 동북아 최대 공항 시설을 오픈한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싱가포르 창이공항은 스카이트렉스(Skytrax)가 선정한 2017년 1위 공항으로 연매출 규모는 19억 달러(약 2조 1천억 원)에 달해 연간 7.6% 이상 성장한 바 있다. 아시아 3대 공항으로 꼽히는 인천과 창이공항이 모습을 새롭게 함에 따라 이들 간의 위상도 새롭게 정립될 것으로 보여 귀추가 주목된다.

[저작권자ⓒ (주)티알앤디에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균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DFN Newsletter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법령에 의거하여,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함에 있어 정보주체로부터의 이용 동의 여부를 사전에 고지하고 있습니다. 정보주체가 되는 이용자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하시고,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ㆍ수집 이용 목적 : 구독자를 위한 의사소통 경로 확보

ㆍ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이메일,이름,회사명,전호번호

ㆍ보유및이용 기간: 메일링 해지시 까지(해지시 정보파기)

위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서에 동의 하시겠습니까?

DFN Newsletter
등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이본 기사

Lates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