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FN현장] 김해공항 입찰 참가 업체 출사표...‘치열한 경쟁될 듯’

기사입력 : 2018-11-19 16:11:46 최종수정 : 2018-11-28 11: 42 김일균 김선호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취재=김재영 기자. 편집=김일균 기자

 

부산면세점은 지역 기업과의 연계가 가능하다는 장점을 바탕으로 김해공항 면세점 운영을 통한 사업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특히 김해공항과 면세점이 부산·동남권 주민들의 바람과 부산 경제인들의 집중 투자로 급성장했기 때문에 부산면세점이 특허를 받아야 김해공항이 발전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취재=김재영 기자. 촬영·편집=김일균 기자

 

시티면세점은 이전에 김해공항 특허 경쟁에 도전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입찰 준비를 완료했으며 입찰 요율 평가와 정리에 만전을 기해 특허를 따내겠다는 각오다. 시티면세점 안혜진 대표는 특허 획득을 숙제이자 완수할 사명으로 여기고 김해공항 면세점을 기반으로 글로벌 면세점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취재=김선호 기자. 촬영·편집=김선호 기자

 

그랜드면세점은 김해공항에 물류 비즈니스를 시행하고 있는 만큼 면세점 운영을 통한 사업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대구 지역을 바탕으로 인천공항에 진출한 만큼 김해공항까지 획득해 중소중견면세점 중에서 강자로 자리매김하겠다는 목표다. 김해공항까지 면세점 특허를 획득 시 연매출 2천억 원을 바라보고 있다. 

[저작권자ⓒ (주)티알앤디에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균 김선호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DFN Newsletter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법령에 의거하여,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함에 있어 정보주체로부터의 이용 동의 여부를 사전에 고지하고 있습니다. 정보주체가 되는 이용자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하시고,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ㆍ수집 이용 목적 : 구독자를 위한 의사소통 경로 확보

ㆍ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이메일,이름,회사명,전호번호

ㆍ보유및이용 기간: 메일링 해지시 까지(해지시 정보파기)

위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서에 동의 하시겠습니까?

DFN Newsletter
등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이본 기사

Lates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