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본부세관, 56대 이명구(李明九) 세관장 취임

취임사서 ‘중소기업 수출총력지원’ 선언
행시 36기, 주요 요직 두루 거쳐
관세청 통관지원국장, 대구세관장등 역임
WCO 파견시, 유니패스 각국 전파
통관지원국장시절, 특송화물 전용물류센터 구축
기사입력 : 2019-03-11 11:23:34 최종수정 : 2019-03-11 16: 01 김재영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 사진 =서울본부세관 제공

 

서울본부세관은 3월 11일(월) 서울세관 10층 대강당에서 제56대 이명구(李明九, 행시 36회) 세관장의 취임식을 가졌다. 신임 이명구 세관장은 대구세관장과 본청 통관지원국장 등 핵심요직을 두루 거쳤다. 


이 세관장은 지난 2008~2010년 3년간 세계관세기구(WCO) 파견근무시 우리나라 통관제도와 전자통관시스템(uni-pass)을 각국에 전파하는 등 국내 선진 관세행정을 널리 알렸다. 또 관세청 통관지원국장 재임시 급증하는 해외직구물품의 신속하고 안전한 통관을 위해 ‘특송화물 전용물류센터’를 구축하고 전담부서를 신설하는 등 해외직구물품통관의 패러다임을 바꾸었다.

10일 진행된 취임식에서 이 세관장은 “최근 국내외 경제환경의 불확실성 증가 등으로 수출이 크게 감소하는 등 어려운 무역상황에 처한 중소기업 수출총력지원을 강조”했다.

또 이 세관장은 이를 위해 “FTA 활용 확대, 통관애로 적시 해소, 다양한 세정지원을 우리기업의 해외경쟁력을 제고하고, 중소 수출기업과의 소통을 강화함으로써 현장의 목소리가 세관행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세행정을 펼쳐나가자”고 말했다.

 

[저작권자ⓒ (주)티알앤디에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영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DFN Newsletter

개인정보보호법 등 관련 법령에 의거하여, 개인정보를 수집·이용함에 있어 정보주체로부터의 이용 동의 여부를 사전에 고지하고 있습니다. 정보주체가 되는 이용자께서는 아래 내용을 확인하시고,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ㆍ수집 이용 목적 : 구독자를 위한 의사소통 경로 확보

ㆍ수집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이메일,이름,회사명,전호번호

ㆍ보유및이용 기간: 메일링 해지시 까지(해지시 정보파기)

위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동의서에 동의 하시겠습니까?

DFN Newsletter
등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이본 기사

Latest News